액체괴물 슬라임 리콜 제품

자녀를 두고 있는 부모님이라면 액체괴물 슬라임에 대해서 들어보셨을 겁니다. 액체괴물 슬라임은 아이들의 최고 인기 장난감 중 하나인데요. 

액체괴물 슬라임에서 유해물질이 검출되었다는 소식이 전해지면서 논란이 되고 있는데요. 정부는 슬라임 제품 100개에 대해 리콜 명령을 내렸습니다. 

 

산업통상자원부 국가기술표준원은 시중에 유통 중인 액체괴물 148개 제품을 대상으로 조사한 결과 100개 제품에서 붕소, 방부제, 프탈레이트 가소제 등 안전 기준치를 초과하는 유해물질이 검출됨에 따라 수거 등의 명령을 내렸다고 11일 밝혔습니다. 

적발된 제품 가운데 87개는 붕소가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됐으며, 특히 17개 제품은 붕소뿐만 아니라 방부제와 프탈레이트 가소제도 기준치를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는데요. 

이밖에 8개 제품에서는 방부제가, 5개 제품에서는 프탈레이트 가소제가 각각 기준치를 초과해 검출되었다고 합니다. 붕소는 눈과 피부에 노출될 경우 자극을 일으키고, 반복적으로 노출되면 생식,발달에도 문제를 발생시키는 유해물질인데요. 

 

또한 방부제는 알레르기성 피부반응을 일으킬 수 있고, 프탈레이트 가소제는 간과 신장 등에 손상을 유발할 수 있습니다. 

이와 함께 국표원은 이들 유해물질의 안전 기준치는 만족했으나 KC마크와 제조 연월 등의 표시 의무를 위반한 10개 제품에 대해서는 개선 조치를 권고했습니다. 

국표원은 제품안정정보센터및 행복드림 홈페이지에 제품 정보를 공개하고, 제품 안전 국제공조 일환으로 경제협력개발기구 글로벌 리콜포털에도 등록했습니다. 

 

국표원 관계자는 ' 올해부터 붕소를 안전관리 대상 물질로 추가했다. 소비자. 시민단체와 연계해 리콜제품이 시중에서 유통되지 않도록 지속적으로 감사할 것이다' 라고 밝혔는데요. 

찰흙처럼 쫀득쫀득해 다양한 모양을 만들 수 있는 액체괴물 슬라임은 아이들이 주물럭거리고 노는 장난감입니다. 대부분의 아이들이 액체괴물 슬라임을 가지고 놀고 있는데요.

어린이들이 손으로 오랜 시간 가지고 노는 제품에 이런 말도 안되는 유해물질이 검출되었다니 화가 납니다. 더구나 30개 제품을 제조한 8곳은 지난해 유해성 조사에서도 적발되었다고 하는데요. 

 

시정 조치가 미흡한 게 아니냐는 지적이 나올 수 밖에 없습니다. 아이들의 장난감과 먹거리에 장난치는 일은 없어지길 바랍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