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자영업자 140만원 생존자금 신청방법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코로나19) 사태로 자영업자 소상공인의 피해가 커지면서 정부뿐만 아니라 지자체에서 여러 지원 대책을 마련하고 있습니다. 

이에 서울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의 경제적 어려움을 해소하기 위해 총5740억원 규모의 ' 생존자금'을 지원한다고 밝혔는데요.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신청조건 대상자라면 신청방법을 미리 알아두신 후 신청해보시기 바랍니다.  

서울시는 코로나19 사태 이후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에게 상품권이나 금융지원이 아닌 140만원 현금을 직접 지원하는 것은 서울시가 처음입니다.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지원 신청자격 지원대상은 2019년 기준 연 매출액 2억원 미만인 서울에 사업자 등록을 한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 약 41만개소입니다. 

사업장 주소가 서울이어야 하며 올해 2월29일 기준 만6개월 이상 해당 업을 운영하고 신청일 현재 실제 영업을 하고 있어야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지원대상이 됩니다. 

서울 소재 전체 소상고인이 약 57만개소라는 점을 감안하면 72% 가량이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140만원을 받을 수 있게 됩니다.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지원 제외 대상은 유흥이나 향 락, 도 박등 제한업종 약10만개소는 생존자금 신청 제외대상입니다. 

자영업자 140만원 생존자금 지급방식은 매월70만원을 2개월 연속으로 현금으로 지급합니다.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 신청방법은 구체적인 접수 절차가 확정되면 별도 공지할 예정이며 5월 중순 이후 온라인부터 시작해 6월부터는 오프라인 접수를 진행할 예정입니다. 

또한 자영업자 140만원 생존자금 신청서류 역시 신청서, 사업자등록자 등으로 최소화해 신속처리 시스템을 구축한다는 방침입니다. 

 

서울시 자영업자 생존자금은 그동안 지역사랑상품권등을 통해서 지급해 왔던 방식이 아닌 현금으로 지급하는데요. 임대료나 인건비 등 고정비용에 활용해 지원 실효성을 높이기 위해 현금으로 지급하기로 결정했다고 밝혔습니다. 

정부와 지자체에서는 자영업자 및 소상공인을 위해 재난생활비나 금융대책 등 앞서 여러가지 지원 정책을 마련했는데요. 그러나 실제 자영업자와 소상공인은 대출금 상환능력은 없고 정부와 서울시 지원도 받기 힘든 사각지대에 놓여 있는 분들이 많습니다. 

 

이에 서울시는 자영업자 생존자금 140만원을 지급하여 인건비, 임대료등 영세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매달 고정비용 지출 부담을 조금 덜어줄 수 있게 됩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