맘카페 분유사기

최근 육아 정보 커뮤니티 '맘카페'와 중고거래 사이트 ' 중고나라' 등에서 ' 분유사기 ' 피해가 속출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9일 전국 맘카페와 중고나라 등의 게시판 등에 최근 분유사기 사건 피해를 입었다는 글이 다수 올라왔는데요. '맘카페'와 '중고나라' 등에는 ' 분유 사기'에 당했다. 판매자 '김00과 김00을 조심하라'는 글이 쏟아졌습니다. 

해당 글에 따르면 , 김씨인 판매자 2명은 부부사이로 추정되며 아이가 있다고 하는데요. 김모씨는 맘카페와 중고나라 등에 자신을 ' 분유. 기저귀 판매 대행업자' 라고 소개하며 회원들에게 주문을 받아 물건을 납품해왔다고 합니다. 

 

김씨는 분유를 시중가에 비해 한 캔당 5000~6000원 가량 싸게 판매했고, 많이 살수록 할인 폭을 더 올려 많이 많은 돈을 한꺼번에 주고 다량 주문한 엄마들이 많았다고 합니다. 

특히 주문자의 전화나 문자에 즉각 응답해 신뢰를 쌓기도 했다는데요. 배송이 늦어질 경우에는 분유 한 캔에 해당하는 금액을 송금해 주며 구매자들을 안심시키기도 했다고 합니다.

그러나 김씨는 지난달부터 돈만 받고 배송을 차일피일 미루는 경우가 늘다가 결국에는 분유를 보내지 않은 채 주문자들의 전화와 문자에 답을 하지 않기 시작했고, 전화번호도 ' 없는 번호'로 바뀌었다는게 피해자들의 설명입니다. 

 

김씨에게 분유값을 보내고 물건을 받지 못한 피해자는 300명, 피해 금액은 10만원대부터 1000만원대까지 다양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들은 최근 오픈채팅방등을 열어 대응 방안을 논의하고 있다고 하는데요. 피해자 중 한명인 법무법인 소울 김소연 변호사는 법적 대응을 위해 피해사례들을 모으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김변호사는 한 매체와의 통화에서 ' 카페에다 글을 올린 지 한 시간여 만에 30여명의 연락을 받았다. 나 역시 25만원을 송금한 뒤 분유를 받지 못했다. 피해자 이자 직업이 변호사이기 때문에 그냥 넘어갈 수 없었다'고 말했습니다. 

이어 ' 사기 혐의는 성립된다고 보고 집단 소송도 가능할지 좀 더 봐야 할 것 같다. 우선 이번 주말이나 다음 주 중에 형사 고소장을 제출할 예정' 이라고 밝혔습니다.

댓글(0)

Designed by JB FACTORY